::: :::
::: :::
::: :::
Home 김대중 대통령 주요저작(강연)
 
제36회 대종상영화제 영상 메시지 ― 1999. 4. 8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1,890  

제36회 대종상영화제 영상 메시지 ― 1999. 4. 8

영화는 세계 문화시장을 이끌 전략상품

오늘 제36회 대종상영화제를 빛내기 위해 이 자리에 참석하신 많은 영화인 여러분에게 축하와 격려의 말씀을 드립니다. 그리고 영화를 사랑하는 영화팬 여러분과 이 영화 축제의 의미와 기쁨을 함께 나누고자 합니다.

이제 대종상영화제는 영화인들만이 아니라, 온국민의 영화축제로 확고히 자리잡았습니다. 그것은 영화인 여러분의 열정과 헌신적 노력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온갖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좌절하지 않고 오로지 영화발전에 온힘을 다해 온 여러분에게 다시 한번 감사와 치하의 말씀을 드립니다.

지난 80여년간 민족의 애환을 함께 해 온 우리 영화는 지금 새로운 도약의 전기를 맞고 있습니다. 오늘의 영화는 21세기 무한한 세계 문화시장을 이끌어 갈 전략상품의 핵심이 되고 있습니다.

영화 한 편을 잘 만들면 그것을 만든 영화인도 영예와 부를 얻지만 나라에도 애국하는 것이 됩니다. 국가의 문화적 역량과 이미지를 높여 주는 것은 물론이고 수천 수만대의 자동차를 수출하는 것보다 더 많은 외화를 벌어들이는, 더없이 훌륭한 고부가가치의 수출상품이 되어 주기 때문입니다.

그런 점에서 영화인 여러분에게 거는 저의 기대는 매우 큽니다.

아직도 눈에 선한 ‘서편제’의 깊은 감동과 ‘쉬리’의 놀라운 성공, ‘아름다운 시절’에 대한 국제적 평가는 우리에게 희망을 안겨 줍니다. 그렇습니다. 우리 영화는 지난 한 해 동안 우리 국민에게 큰 희망과 가능성을 보여 주었습니다.

좋은 영화를 만드는 사람들이야말로 이 시대의 영웅이고 신지식인입니다. 비록 오늘 흥행에는 실패했더라도 더 좋은 영화를 만들기 위해 열정을 바치는 내일의 영웅들이 존재하는 한 우리의 미래는 밝습니다.

존경하고 사랑하는 영화인 여러분!

창조의 원천은 사랑입니다. 사랑이 없으면 창조의 눈은 떠지지 않습니다. 이웃과 국민, 우리나라와 세계에 대한 사랑과 관심을 밑거름으로 창조의 혼을 불태워 우리 영화를 세계적인 수준으로 발전시키고, 오늘의 대종상영화제도 세계 속의 영화제로 발전해 나가기를 충심으로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